공지사항

  • 커뮤니티
  • 공지사항
  • 본 사이트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을 준수합니다.
  • 회원은 공공질서나 미풍양속에 위배되는 내용과 타인의 저작권을 포함한 지적재산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하는 내용물에 대하여는 등록할 수 없으며, 만일 이와 같 은 내용의 게시물로 인해 발생하는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은 회원 본인에게 있습니다.
  • 개인정보보호법에 의거하여 주민번호, 휴대폰번호, 집주소, 혈액형, 직업 등의 게시나 등록을 금지합니다.

제목

제72회 황금사자기 우승
작성자운영자 작성일2018/06/01 09:09 조회수: 80 첨부(3)

제72회 황금사자기 우승

[황금사자기]35년 만의 리턴매치… 광주일고 또 포효했다

대구고 누르고 통산 6번째 우승 
1회부터 5연속 안타로 3득점… 물만난 2학년 정해영 2실점 호투
 대구고, 번번이 기회 놓쳐 쓴맛

광주일고 선수들이 31일 서울 목동구장에서 열린 제72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에서 정상에 오른 뒤 우승 트로피를 높이 치켜들고 환호하고 있다. 광주일고는 2010년 황금사자기 우승 이후 8년 만에 통산 6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황금사자’는 광주일고 품에 안겼다.

광주일고는 31일 서울 목동구장에서 열린 제72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결승전에서 대구고에 10-2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1983년 제37회 황금사자기 대회 우승을 시작으로 통산 여섯 번째, 2010년 다섯 번째 우승 이후 8년 만이다. 

경기 전 양 팀의 운명은 공교롭게도 2학년들의 어깨에 지워졌다. 양 팀의 3학년 1선발 조준혁(광주일고), 김주섭(대구고)이 4강전서 각각 103개, 81개의 공을 던져 등판할 수 없었기 때문. 투구 수 제한 규정으로 공 76개 이상을 던지면 4일을 휴식해야 마운드에 오를 수 있다. 광주일고는 빠른 공이 강점인 정해영을, 대구고는 제구력이 좋은 이승민(이상 2학년)을 각각 마운드에 올렸다. 

광주일고는 초반부터 대구고를 밀어붙였다. 1회말 1번 타자 유장혁(3학년)의 안타를 시작으로 5타자 연속 안타를 때리며 3점을 뽑았다. 방망이를 주먹 반 개가량 짧게 쥐고 초구부터 노리는 광주일고 타선의 적극적인 승부에 이승민은 공 5개만 던지고 안타 3개를 맞아 첫 실점을 했다. 

‘삼자 범퇴 이닝’이 8-0으로 승부가 기운 6회 처음 나왔을 정도로 광주일고 타선은 끈질겼다. 팀이 기록한 안타 15개 중 장타는 5회말 정도웅이 친 2루타 1개에 불과했지만 타선의 응집력을 앞세워 ‘기회=득점’으로 연결했다. 앞선 5경기(43이닝)서 9점(평균자책점 1.88)만 내주는 등 이번 황금사자기 대회서 가장 ‘짠맛’을 선보인 대구고 마운드였지만 결승에서는 이승민이 2와 3분의 1이닝 8피안타 6실점하는 등 10점을 내주며 짠맛이 희석됐다.

마운드에선 정해영이 대구고 타선을 잠재웠다. 시속 140km대 중반의 빠른 직구를 앞세운 정해영은 1회초 대구고 2번 타자 옥준우(3학년)를 상대로 삼구삼진을 잡는 등 6과 3분의 2이닝 6삼진 2실점(투구 수 103개)으로 호투했다. 최우수선수(MVP) 타이틀은 경남고와의 4강전(지난달 30일)에서 7과 3분의 2이닝 2실점으로 호투해 팀을 결승으로 이끈 광주일고 조준혁에게 돌아갔다. 

대구고는 기회를 번번이 살리지 못한 게 아쉬웠다. 2회초 무사 1, 2루서 타석에 선 박영완이 히트앤드런 사인을 받았지만 실패해 3루로 뛰던 2루 주자가 포수에게 견제 아웃됐다. 광주일고 유격수 김창평(3학년)의 실책 등으로 3회초 2사 1, 3루, 4회초 2사 만루 기회를 맞았으나 전광판에 찍힌 숫자 ‘0’은 끝내 바뀌지 않았다. 정해영이 7회 2사 1, 2루서 마운드를 내려간 뒤에야 2점을 만회했다. 1983년 황금사자기 결승전서 광주일고에 2-3으로 석패한 대구고는 35년 만에 맞이한 리턴매치에서 다시 패하며 다음을 기약하게 됐다.

< 동아일보 2018-06-01 >


연번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파일
655 6.13 지방 선거 당선자 명단 운영자 2018/06/14 68  
654 고교야구 주말리그 후반기 (전라권) 일정 및 결과 운영자 2018/06/11 31  
653 현재 보고 있는 게시글제72회 황금사자기 우승 운영자 2018/06/01 80 동아일보.jpg 다운로드+2
652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광주일고-대구고 결승 진출 운영자 2018/05/31 75  
651 제72회 황금사자기 일정 및 결과 운영자 2018/05/28 56  
650 제72회 황금사자기 준결승전 진출 운영자 2018/05/28 64 90275762_1.jpg 다운로드
649 제72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운영자 2018/05/24 30 대진표(제72회_황금사자기_전국고교야구대회_겸_주말리그_왕중왕전_5_24.jpg 다운로드
648 광주일고 고교야구 주말리그 전반기 (전라권) 우승 운영자 2018/04/30 75  
647 고문단 회의 - 5. 9(수) 운영자 2018/04/25 53  
646 제64호 총동창회보 발간 협조 의뢰 운영자 2018/04/11 61  
645 2018 일고인 바둑대회 운영자 2018/03/21 93  
644 제2회 광주서중·일고 총동창회장배 당구대회 개최의 건 운영자 2018/03/05 138  
643 개교 100주년 적극적인 지원과 참여 부탁 운영자 2018/02/27 123  
642 2018-1차 재단법인 이사회 - 2. 20(화) 운영자 2018/02/07 80  
641 각 기수별 회장, 총무 회의 - 2. 20(화) 운영자 2018/02/07 103  
640 광주일고 캡틴 김창평 “야구명가 명성 회복 이끌 것” 운영자 2018/02/07 105 김창평.jpg 다운로드

맨처음이전 5페이지12345다음 5페이지마지막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