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문동정

  • 커뮤니티
  • 동문동정
  • 본 사이트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을 준수합니다.
  • 회원은 공공질서나 미풍양속에 위배되는 내용과 타인의 저작권을 포함한 지적재산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하는 내용물에 대하여는 등록할 수 없으며, 만일 이와 같 은 내용의 게시물로 인해 발생하는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은 회원 본인에게 있습니다.
  • 개인정보보호법에 의거하여 주민번호, 휴대폰번호, 집주소, 혈액형, 직업 등의 게시나 등록을 금지합니다.

제목

KIA 타이거즈 김기태(62회) 감독 취임
작성자일고지기 작성일2014/12/01 09:17 조회수: 1,184 첨부(1)

KIA 타이거즈 김기태(62회) 감독 취임


핑계없는 야구로 고향 팬 박수 받겠다


KIA 타이거즈 김기태(62) 감독 취임


  김기태 KIA 타이거즈 감독이 지난 30일 광주 기아자동차 연구소 강당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KIA 유니폼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KIA 타이거즈 김기태 감독이 핑계 없는 야구, 자신감, 예의로 변화된 팀을 만들겠다고 공언했다.


  김기태 감독이 지난 30일 광주 서구 기아자동차 연구소 대강당에서 취임식을 하고 KIA 타이거즈 8대 감독으로 공식 출발했다. 박한우 사장의 인사말에 이어 허영택 단장과 주장 이범호의 꽃다발 전달식 순으로 진행된 행사에서 김 감독은 77번이 새겨진 유니폼을 입었다.


  행운이 두 배로 오기를 바란다는 의미에서 77번을 선택한 김 감독은 무엇을 원하는지 잘 알기 때문에 코칭스태프, 직원, 선수 모두가 가지고 있는 힘을 발휘해 KIA를 사랑하는 팬들에게 어떤 기쁨을 드릴지 연구를 하고, 꼭 해낼 수 있도록 하겠다. 모든 이가 이루고자 할 때 기대치 보다 더 큰 환희를 이룰 수 있다며 핑계 없는 야구, 자신감, 예의를 강조했다.


  실수는 있어도 핑계는 없다.


  못하는 것, 실수하는 것은 받아들일 수 있지만 하지 않는 것에 대해서는 용납을 하지 않겠다는 게 김 감독의 신조다.


  김 감독은 프로는 핑계가 없어야 한다. 하다가 잘못될 수도, 실수할 수도 있지만 누구 때문에, 왜라는 핑계는 대지 않았으면 좋겠다. 못하는 것은 연습을 통해서 할 수 있다. 안 하는 것은 무엇을 해야 하는지 알고 있다는 것이다. 핑계를 대지 말라고 강조했다.


  핑계 없는 야구를 위해 자신의 능력과 상황에 맞는 자율적인 시즌 준비와 자세를 언급하기도 했다. 이미 선수들에게는 새해가 시작됐다는 것이 김 감독의 얘기다.


  김 감독은 프로야구 선수에게는 시즌이 끝나는 날이 1231일이고, 훈련이 시작되는 날이 11일이다. 프로는 실력으로 말하는 것이기 때문에 놀 수 있는 선수는 알아서 쉬는 것이고 목표가 있는 선수라면 거기에 맞게 준비를 하면 된다. 본인들이 가고자 하는 길에 대한 판단은 스스로 하는 것이다이미 새해는 지났고 시즌은 진행중이다고 말했다.


  자신감을 가져라.


  새 선수들과 새 도전에 나선 김 감독은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는 자신감을 두 번째로 당부했다.


  김 감독은 어려움, 아픔 등 많은 일들과 힘든 상황을 경험하게 될 것이다. 반대로 웃을 일도 많이 생길 것이다. 여러분이 가지고 있는 목표가 이루어지게 될 것이라고 믿고 있다. 자신감을 가져야 한다. 실패가 두려워서, 결과를 두려워해서 갈 수 있는 길도 갈 수 없다고 생각하면 안 된다. 할 수 있다는 자신감 만큼은 우리가 가지고 가야할 마음가짐이다고 부탁했다.


  자신감을 주문한 김 감독은 변화에 대한 자신감도 보였다.


  김 감독은 일단 더 나은 성적을 내년 목표로 하겠다. 전체적인 선수단 파악이나 구상이 완성 단계가 아닌만큼 지금은 구체적인 목표를 말하기에 이르지만 감독은 항상 꿈이 크다내년 시즌이 됐든, 시간이 더 걸리든 끝나고 나서 팀이 변해 있다는 소리를 들을 자신은 있다고 밝혔다.


  야구에 대한 예의를 지켜라.


  일본 미야자키와 광주·함평 등지에서 훈련을 해왔던 선수들은 말쑥한 정장차림으로 처음 한자리에 모였다. 김 감독이 주문한 예의의 한 모습이다.


  김 감독은 야구에 대한 예의를 부탁한다. 선수들 전체가 양복을 입고 취임식을 하는 것은 처음일 것이다. 그라운드에서 선수들의 정복은 유니폼이다. 유니폼을 입고 있을 때 정장을 입었을 때 어떻게 행동해야하는지는 잘 알 것이다. 이런 자리의 정복은 정장이다. 야구선수로서 품위를 높이자는 의미다고 설명했다.


  겉으로 보이는 예의뿐만 아니라 진정한 프로서의 예의도 강조했다.


  김 감독은 야구, 성적은 선수들에게 기본 의무이다. 서로에 대한 예의를 지켜라. 인사는 하는 사람도 중요하지만 받는 사람도 중요하다. 외적으로도 팬들에게 정중하게 대할 수 있는 프로로서의 예의를 생각하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김 감독은 박수받는 야구를 약속했다.


  김 감독은 우리 팀이 모든 이에게 박수를 받는 팀이 되도록 부족하지만 감독부터 뛰고 모범적으로 할 수 있도록 하겠다. 오늘 많은 분들이 오셨는데 여기 있는 선수 여러분이 가장 반갑다. 잘 부탁한다“ 1986년 고향을 떠났다. 기차에 오르면서 내가 성공할 수 있을까하는 두려움도 느꼈는데 먼길을 돌아 28년 만에 광주로 왔다. 박수를 한번 받아 보고 싶었던 팬들이다. 박수를 받을 수 있는 곳으로 왔다. 감독으로 기쁨을 드리는 것은 당연하다. 고향 광주팬들에게 박수를 받을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 광주일보 20141201() >


  <?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덧글 ()


연번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파일
891 신임 주중대사에 광주 출신 김장수(42회) 동문 (0) 일고지기 2015/02/26 1,164  
890 광주과학기술원 총장에 문승현(50회) 교수 (0) 일고지기 2015/02/26 771 문승현(50회).jpg 다운로드
889 ML 진출 첫 발 광주출신 강정호(81회) (0) 일고지기 2014/12/22 1,215 강정호(81회).jpg 다운로드
888 광주문화재단 사무처장에 김종률(52회) 동문 (0) 일고지기 2014/12/22 1,159  
887 ‘세화아이엠씨’(회장 31회, 류희열) 15년만에 코스피 직상.. (0) 일고지기 2014/12/05 1,825  
886 현재 보고 있는 게시글KIA 타이거즈 김기태(62회) 감독 취임 (0) 일고지기 2014/12/01 1,184 김기태2.jpg 다운로드
885 ‘김기태(62회)호’ 정식 출항 30일 KIA 감독 취임식 (0) 일고지기 2014/12/01 834  
884 금호고속 김성산 사장 (0) 일고지기 2014/11/28 677 금호고속.jpg 다운로드
883 금호고속 김성산(40회) 사장 - ‘2014 한국경제를 빛낸 인물’.. (0) 일고지기 2014/11/28 649 김성산.jpg 다운로드
882 담양곡성타임즈(사장 - 49회, 한명석) 창간 6주년 기념식 (0) 일고지기 2014/11/18 1,154  
881 노진영(35회) 전남복지재단 이사장 선임 (0) 일고지기 2014/11/11 925 노진영.jpg 다운로드
880 ML FA 랭킹 강정호(83회) (0) 일고지기 2014/11/05 797  
879 김기태(62회) KIA 타이거즈 감독 선임 (0) 일고지기 2014/10/29 830  
878 정명호(51회) 전남대 의대 교수 ‘2014 자랑스런 일고인상’ (0) 일고지기 2014/10/18 1,189 정명호.jpg 다운로드
877 손석준(51회) 전남대 교수, 5년 연속 세계인명사전 등재 (0) 일고지기 2014/10/07 1,429 손석준(51회).jpg 다운로드
876 박삼구(38회) 회장, ‘몽블랑 문화예술 후원자상‘ 수상 (0) 일고지기 2014/09/26 3,219 박삼구.jpg 다운로드

맨처음이전 5페이지678910다음 5페이지마지막


  •  
  •  
  •  
  •